내 생에는 다시 못볼 풍경..

구채구에서 큰 지진이 일어났다..


많은 사람들이 희생되고..

고통을 겪고 있다는 생각에 마음이 아프다..


그리고..

지난 2012년 한겨울에 아주 잠깐 다녀온 후에..

좋은 계절에 꼭 다시 가보겠다고 다짐했던 그곳이..

이제 내 생에는 제 모습을 찾지 못할 것이라는 게 아쉽다..


하지만 어찌보면..

구채구의 그 아름다운 풍경도 결국 이런 자연현상들이 반복되면서 형성된 것이 아니겠는가..

인간의 짧은 삶에 비교도 되지 않을 정도로 기나긴 시간 동안..


나는 다시 보지 못하겠지만..

후대의 사람들은 더욱 아름다운 풍경을 마주할 수 있으리라..




















티스토리 툴바